본문내용 바로가기

칭찬합시다

친절한 공무원(친절봉사, 선행, 미담사례 등)을 추천해 주세요.

※ 상업성 광고, 저속한 표현, 특정인에 대한 비방, 정치적 목적이나 성향이 있는 게시물 등은 관리자에 의해 통보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특히 명예훼손 및 주민등록번호, 계좌번호,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유출은 법적 문제로 확대될 수 있으며, 불법유해정보를 게시하거나 배포하면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제65조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칭찬합시다

작성자
안남화
작성일
2022-04-06
조회수
335
내용
안녕하세요. 저는 경남 의령에 살고 있습니다.
4월 2일 저녁에 장유에서 제사를 모시고 부산으로 들어오고 있는도중에 교통사고가 났습니다. 저의 딸아이차에는 외손자 외손려 3식구가 타고 또 다른차에는 저의 부부가 타고 딸아이 차 뒤를 따라가고 있었어요. 갑자기 딸아이 차가 중앙 분리대를 치고 2,3차선 중간에 멈추었어요. 엄마인 제가 그 광경을 보고 너무 놀라서 소리를 지르고 정신없이 사고난 차에 달려갔는데
딸아이와 외손자가 움직이는 동향을 보고 살아 있구나 생각을 잠시하고 정신없이 고속도로를 뛰어다녔어요. 깜깜한 밤에 시야확보가 전혀되지않는 어둠속에 지나가는 자동차에서 내려서 2차 사고의 위험이 있으니 사고 현장에서 멀리 떨어지라고 소리치고
저희를 안전한 곳으로 이동을 도와 주시고 119에 신고하여 출동하게 하시고 저의 안전을 위해서 끝까지 자리를 함께 하여 주신
해운대 소방서 중동119안전센타에 근무하고 계시는 소방위
김홍완님을 칭찬해 드라고 싶어 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사고이후 너무 충격을 받아 며칠을 앓다가 조금 정신이 들어 꼭 알리고 싶어 두서 없이 적었습니다.
용감한 소방관으로 추천합니다. 감사합니다.

자료관리 담당자

소방행정과
임진석 (051-760-3013)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를 위한 장이므로 부산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부산민원 120 - 민원신청새창열림 아이콘 을 이용해 주시고, 내용 입력시 주민등록번호, 연락처 등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업광고, 저속한 표현, 정치적 내용, 개인정보 노출 등은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