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부산소방, 이산화탄소소화설비 누출사고 관련 긴급 안전대책 추진

부서명
구조구급과
전화번호
051-760-3134
작성자
구미선
작성일
2021-10-27
조회수
114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내용

부산소방, 이산화탄소소화설비 누출사고 관련 긴급 안전대책 추진

 

 

 부산소방재난본부는 이산화탄소소화설비가 설치된 대상물에 대하여 현장확인 및 안전컨설팅 등 긴급 안전대책을 추진 한다고 밝혔다.

 

 지난 23일(토) 오전 8시 50분경 서울 금천구 소재 지상10층, 지하5층 규모의 가산데이터허브센터 지하3층 발전기실 내에서 배기연도 보온공사 등 작업을 하던 중 이산화탄소소화설비가 방출되어 사망 3명, 중상 1명, 경상 17명이 발생하여 유사사례 방지를 위해 긴급하게 현장확인 등 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부산에서는 2018년 해운대구 좌동 웅신시네아트 건물에서 항온·항습기 작업 중 작업자 실수로 수동 기동버튼 작동으로 할론소화설비 약제가 방출되어 3명이 구토 및 어지러움증을 호소하는 사고가 있었고, 2008년에 서구 아미동 부산대학교병원 타워주차장에서 방역소독 중 연기감지기가 작동하여 이산화탄소소화설비 약제가 방출되어 10여명이 구토 및 어지러움증을 호소하는 사고가 발생하였다.

 

 현재 부산 소재 이산화탄소소화설비가 설치된 대상은 339개소로 파악되고 있어 전체대상에 사고예방을 위한 당부사항 안내문을 발송하여 경각심을 고취하고, 10월 26일부터 11월 25일 까지 약 한달 간 현장확인 및 안전컨설팅을 실시할 예정이다.

 

 중점 추진사항은 △ 가스계소화설비 안전시설 설치 및 관리실태 확인 △ 관계인 가스계소화설비 작동원리 숙지여부 확인 △ 위급상황 시 피난로 확보와 대처방안 교육 등 실시할 예정이고, 현장확인 결과 제도개선 사항이 있으면 소방청 및 관계기관에 통보할 예정이다.

 

 이흥교 부산소방재난본부장은 “사고예방은 소방의 노력만으로는 이루어질 수 없으니, 관계자 스스로 평소 안전사고 우려가 없는지 관심 있게 살펴보고, 소방시설 유지관리, 피난시설에 대한 관리 등 사고예방 사항을 철저히 준수하여 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