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부산소방, 태풍 찬투(CHANTHU) 대비 종합상황실 상황관리대책 가동

부서명
종합상황실
전화번호
051-760-3162
작성자
김정은
작성일
2021-09-15
조회수
129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내용

부산소방, 태풍 찬투(CHANTHU) 대비 종합상황실 상황관리대책 가동 

 

 

□ 부산소방재난본부에서는 태풍‘찬투(CHANTHU)’가 북상함에 따라 강풍·집중호우에 대비하고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태풍‘찬투’대비 종합상황실 상황관리대책을 마련하여 비상체제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 태풍의 이동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하여 태풍‘찬투’와 유사한 이동경로·규모를 가진 과거 태풍들을 분석하고 119신고폭주 상황을 예측하여 신고폭주에 대비한 상황관리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부산소방재난본부에서는 ▲ 태풍 특보기간 중 신고폭주에 대비하기 위해 119안전체험관에 증설된 8대의 종합접수대를 포함하여 접수대 총 88대(종합접수대 31, 보조접수대 57) 운영 ▲ 스마트 빅보드 활용하여 도시 내 침수지역 실시간 모니터링 ▲ 긴급신고 공동대응·콜백·유관기관 핫라인담당자 등을 지정하여 신고폭주 시 긴급신고 대응태세 강화 ▲ 비 긴급신고 저감을 위한 긴급재난문자 발송 및 비긴급신고 자제 방송자막 송출 등 추진계획을 밝혔다.  

 

□ 그리고 스마트 빅보드를 연계하여 침수 주요지점을 실시간 모니터링한 후 위험이 감지되면 유관기관에 전파함으로써 재해취약지역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 부산소방재난본부 이흥교 소방재난본부장은 “태풍「찬투」의 북상에 대비하여 종합접수대를 확대 편성·운영하고, 긴급신고 대응태세를 강화하여 태풍의 피해로부터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하였고, 덧붙여 “긴급신고 접수를 위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은 배수 관련 요청 등 비긴급 민원사항은 110번으로 연락하는 등 시민들의 자발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