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보도자료

 

20220602 항만소방서, 익명의 시민 따뜻한 마음 전하고 사라져

부서명
구조구급과
전화번호
051-760-4992
작성자
조성배
작성일
2022-06-02
조회수
193
공공누리
OPEN 출처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부제목
내용

□ 부산 항만소방서(서장 이시현)는 5월 31일 영도구에 위치한 동삼119안전센터로 익명의 시민이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갔다고 밝혔다.

 

□ 이름을 밝히지 않은 시민은 준비한 냉동만두를 건내면서“올해 잇따른 산불 등 소방관들이 고생하는 모습을 보고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고 마음을 전했다.

□ 항만소방서 관계자는 “소방관으로써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커다란 온정을 전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받은 정성만큼 일선 현장에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